지난공연

 

[온라인]제68회 정기공연 "사계, 잊혀진 계절 이야기"

공연 상세 안내
장 소 ARTE TV, You Tube
날 짜 20/09/16
시 간 16일(수) 19:30
티 켓 없음
관람등급 취학 아동 이상 입장가능
공연문의 042)270-8353~5
주최/주관 대전시립무용단 /
대전광역시
  • 공연정보
  • 관람예절
  • 유의사항

※ 본 공연은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됩니다.  

[ARTE 아르떼 방송 채널]
Skylife(143), KTollehTV(91), SKBtv(234), LGU+TV(159)
CJ헬로비전(180), D'live(140), Tbroad(236), HCN(226),
CMB(대전 59-2)



공연 소개

The Four Seasons 사계 _ 잊혀진 계절 이야기

지금의 역경은 말없이 사람들을 사라지게 했다. 보이지 않는 두려움은 끊임없이 방황을 거듭케 했고 우리는 알 수 없는 미래를 기다리고 있다. 봄날의 탄생과 여름날의 성장에 기뻐하며 새로운 질서의 가을을 축복했던 소중한 기억들은 마치 옛일처럼 아득한 현실이다. 힘든 계절은 마치 겨울날 서슬 앞에 모든 것을 해체시키듯 모든 것을 앗아갔다. 우리는 변화무쌍한 사계(四季)의 위용 앞에 속절없이 무릎을 꿇어 온 것이다.

혹한의 긴 겨울 또한 견디고 이겨내야 내일의 태양을 기약할 수 있는 법이다. 그것은 각자에게 부여된 고통의 분량을 남에게 전가시키지 않고 스스로 받아들이는 것으로부터 시작될 수 있다.

작품 사계(四季)는 역경을 꿋꿋이 딛고 일어서는, 지극히 평범한 지금 우리들을 이야기하고자 한다. 한 여인의 삶의 궤적을 따라가며 그녀가 겪어왔던 계절의 이야기를 현재의 우리 상황에 비추어 힘든 계절을 이겨내고자 함이다. 잃어버린 계절은 곧 잊혀질 것이다. 그리고 우리는 새로운 계절을 맞이할 것이다. 새로운 계절이 우리에게 손을 내밀고 있는 지금, 기꺼이 그 손을 맞잡고 우리 모두 다시 한 번 찬란한 사계를 맞이해야 한다.
 

프로그램 소개

 

겨울이 지나고 봄이 왔다. 시간은 여름도 가을도 데려올 것이다.

우리의 시간도 기다리면 올 것인가?

 

여기 겨울 앞에 한 여인이 있다. 매서운 칼바람이 눈을 찌르고 가슴팍에 선연한 상처를 그어 와도 까딱 않고 홀로 서 있다. 온몸을 얽어맨 동아줄이 살갗을 파고들수록 그녀는 더더욱 의연해 진다.

원망도 고통도 없으되, 치떨리는 그녀의 노여움만이 날선 메아리로 떠돌 뿐이다. 그러면서 그녀는 천천히 헐벗은 겨울날의 한그루 나무가 되어간다. 동토(凍土)를 뚫고 일어서는 낯선 날의 경이처럼, 그녀는 새싹을 밀어 올리는 튼실한 그루터기가 된다. 새싹, 그것은 그녀가 잃어버린 계절을 닮았다. 여린 잎사귀가 한뼘씩 커갈 때마다 그녀의 상처난 등줄기엔 새로운 희망이 돋는다. 그 덕분에 우리는 이제 꿈꿀 수 있다. 그토록 기다려 우리의 계절을 말이다.

 

prologue

1장 겨울

2장 겨울

3장 다시 겨울

4장 가을

5장 그리고 봄

Epilogue

 

 

연주장에 오실때에는

  • 공연시작 10분전에는 입장하여 주시고, 공연중에는 이동을 하지 않습니다.
  • 공연에 지장을 줄 어린이의 동반은 가급적 삼가 합니다.
  • 미취학 아동은 입장할 수 없습니다.
  • (단,놀이방 시설이 있는 공연장의 경우 놀이방을 이용하실수 있습니다.)

박수를 치실때에는

  • 교향곡이나 협주곡 등 악장의 수가 3~4악장으로 되어 있는 곡은 모든 악장이 끝난후에 쳐야합니다.
  • 성악의 경우 프로그램을 보면 3~4곡씩을 묶어놓고 있는데 한 묶음이 끝날때마다 치는것이 좋습니다.
  • 기악연주는 한 악장으로 되어 있거나 소품일 경우에는 곡이 끝날때마다 박수를 쳐도 됩니다.
  • 오페라의 경우 아리아나 이중창 등이 끝나면 박수를 치고 환호하는 뜻의 부라보를 외쳐 격려합니다.
  • 국악의 경우 집박하는 이가 입장할때부터 인사를 할 때까지 박수로서 음악을 요청하는 것이 좋으며,
    음악이 끝날때도 집박이 박을 치면 박수로 답례하는 것이 좋습니다.
  • 재청(앙코르)를 할때에는 지휘자,연주자가 퇴장한 후에도 박수를 보냅니다.

공연중에는

  • 공연중에는 혹시 실수가 있어도 소리내어 웃거나 야유를 하지 않습니다.
  • 휴대폰,호출기 등 통신기기는 공연에 지장을 주니 꺼주시기 바랍니다.
  • 공연장 내에 음식물을 반입할 수 없으며, 사진을 촬영하지 않습니다.
  • 꽃다발, 기타 선물 등은 공연이 끝난 후 돌아갈 때 전달합니다.
 

인터넷 예매

  • 공연 전일(오후 5시)까지 인터넷을 통하여 예매하시고, 공연 당일 공연장 매표소 인터넷 예매 창구에서 티켓을 수령하시면 됩니다. 공연을 예매하신 고객은 예매번호와 예약자의 신분증 (주민등록증, 운전면허증 등), 예매확인 결과 (인터넷 예약화면 프린터 등)를 제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공연 전일(오후 5시)까지 예매가 가능하며, 이후에는 인터넷 예매가 되지않으니 유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인터넷예매 : dmdt.artdj.kr
  • ※ 현장에서의 구입은 공연 당일날 공연시작 1시간 전부터 매표소에서 구입가능합니다.
  • ※ 일부 공연의 경우 예매 종료시점이 변경 될 수 있습니다.

예매 취소시 주의사항

  • 예매티켓 취소시 예매당일 24시 정각까지 취소 이외 (예매당일 24시 정각 이후부터)에는 취소수수료 10%가 부과됩니다.
  • ※ 단 취소일이 예매당일 이라도 공연일로 부터 7일 이내인 경우 취소수수료 10%가 부과됩니다.
  • 공연 전일(오후 5시)까지만 취소가 가능하며, 이후에는 취소가 되지 않습니다.
  • 구입하신 예매사이트를 통해서만 취소가 가능합니다.
  • 구입한 티켓의 일부분 취소, 날짜/시간/좌석등급/좌석위치 변경은 불가능합니다.
  • 행사상 문제로 인해 환불을 받으실 경우 별도의 수수료를 공제하지 않습니다.
 

(35204)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대로 135 대전예술의전당 내   |    대표전화 : 042-270-8352~5   |   팩스번호 : 042-270-8359

Copyright 2019 All right reserved.

  • 무용단 페이스북 바로가기
  • 무용단 유튜브 채널 바로가기
  • 무용단 인스타그램 바로가기